두산 최원준, 2.1이닝 6실점…4패 위기



[TODAY스포츠=인천, 이서은 기자] 두산베어스의 선발 투수 최원준이 3회를 채 채우지 못하고 강판됐다.최원준은 21일 인천 랜더스파크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SSG랜더스와의 경기에 선발 등판해 2와 1/3이닝 7피안타(1홈런) 1사사구 2탈삼진 6실점을 기록했다.최원준은 1회부터 실점했다. 최지훈을 중견수 플라이, 이정범을 헛스윙 삼진으로 돌려세웠으나 추신수에게 안타를 허용했다.이때 후속 타자 최정에게 일격을 맞았다. 402호 홈런이자 세 경기 연속 홈런의 기록을 내준 최원준은 최주환을 2루수 플라이로 처리
기사 더보기


토토사이트

토토

토토 사이트

토토사이트 추천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