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MLB 출신’ 마이크 터크먼 영입



[TODAY스포츠=이수복 기자] 프로야구 한화가 2022시즌 새로운 외국인 타자로 마이크 터크먼(31)을 영입했다.한화는 터크먼과 총액 100만달러(계약금 30만달러, 연봉 70만달러)에 입단 계약을 마쳤다고 10일 밝혔다.2021시즌 터크먼은 뉴욕 양키스와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 소속으로 빅리그 75경기에 나왔다. 통산 메이저리그 성적은 5시즌 통산 257경기에 출전해 타율 0.231 17홈런 78타점 93득점 출루율 0.326 장타율 0.378을 기록했다.터크먼은 외야 포지션을 맡고 있다. 공격과 수비에서 타고난 기량을 갖고 있어
기사 더보기


토토사이트

토토

토토 사이트

토토사이트 추천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