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V1]’패장’ 두산 김태형 감독 “내년은 처음부터 다시 시작”



[TODAY스포츠=이서은 기자] KT에 우승을 넘겨준 두산 김태형 감독이 시즌 종료 소감을 전했다.두산 베어스는 18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 포스트시즌 KT 위즈와의 한국시리즈(KS·7전4선승제) 4차전에서 4-8로 패배했다.두산은 정규 시즌 4위로 와일드카드 결정전부터 시작해 KS까지 오르며 리그 최초 7년 연속 KS 진출이라는 기록을 썼다.그러나 7경기를 치열하게 치르며 올라온 KS에서 4전 전패를 당했다. 객관적인 전력에서 밀렸지만 매서웠던 기세 만큼 치열한 경기를 치를 수 있을 거라 기대
기사 더보기


토토사이트

토토

토토 사이트

토토사이트 추천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