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C]’준PO 진출’ 두산 김태형 감독 “미란다 등판 가능성 없어”



[TODAY스포츠=이서은 기자] 두산 김태형 감독이 와일드카드 결정전 승리 소감을 전했다.두산 베어스는 2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 포스트시즌 키움 히어로즈와의 와일드카드(WC) 결정전 2차전에서 16-8로 승리해 준플레이오프에 진출했다.정규리그 4위를 기록한 두산은 1승의 어드밴티지를 안고 1차전 패배 뒤 2차전 승리로 3위 LG트윈스를 만나게 됐다.두산은 이날 상대 선발 정찬헌을 1.1이닝 만에 강판시킨 뒤 후속 투수들을 집중 공략하는 타선의 힘이 돋보였다. 와일드카드 결정전 신기록인 20안타,
기사 더보기


토토사이트

토토

토토 사이트

토토사이트 추천


추천 기사 글